A-picture-of-the-digital-society-with-a-laptop-and-a-smartphone-on-the-desk

디지털 시대의 정서 회복과 디지털 리터러시와 마음챙김 및 내생각

디지털 시대의 정서 회복과 디지털 리터러시와 마음챙김 및 내생각

안녕하세요, 변화와 성장을 위해 내면의 다양성 속에서 새로운 해석과 의미를 탐구하고, 더 나은 삶의 지식을 전달하는 흑백드리머(Black and White Dreamer)입니다. 현대 디지털 AI Chat bot시대의 자기 발견과 회복력의 여정은 빠르게 진화하는 세상의 복잡성을 헤쳐나가는 동안 디지털 사회의 힘을 활용하여 내면의 힘을 키우고 사회적 위기와 변화 속에서도 번영하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이 글에서는 인간의 독창성과 인공 지능의 융합이 어떻게 우리의 내적 힘과 내면의 구력을 강하고 디지털 영역이 제공하는 자원과 기회를 활용하여 심리적 탄력성을 강화하고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는 방법을 살펴보겠습니다.

 

디지털 AI Chat bot시대 인간의 정서 회복

디지털 AI 챗봇의 현대 시대에 위기와 불확실성은 사회적, 경제적 또는 심리적으로 광범위한 영역에 걸쳐 복잡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우리에게 찾아옵니다.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사회의 특성상 때때로 우리 자신의 감정과 단절되어 삶의 격동이라는 파도를 헤쳐나가는 것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이는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에도 문제를 제기합니다. 이 시대에 우리가 사용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도구 중 하나는 다른 사람들과 디지털로 연결할 수 있는 능력입니다. 사실 인간 내면 심리와 디지털, 인공지능(AI) 사이에는 크나큰 시너지를 창출 할 수 있는 요소들이 있습니다. 인터넷은 우리에게 다양한 자원을 제공하거나 어려운 시기에 커뮤니티 활동이나 지원 네트워크를 통해 내면의 힘을 개발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이는 우리에게 간접적인 경험이 될 수 있으며 위로와 영감의 원천 역할을 하기도 합니다. 개인적인 어려움에 직면하든, 사회 변화에 대처하기 위해 맞서 싸우든, 단순히 소속감을 추구하고 있든, 디지털 세계는 많은 도움의 손길을 제공해주는 것이 사실입니다.
최근 몇 년간 어려운 시기에 있는 사람들에게 정서적인 지원을 제공할 수 있는 ‘온라인 지원 그룹(online support groups)’ 또는 ‘가상 현실치료(Virtual Reality Therapy)’, ‘정신 건강 리소스 (Mental health resources)’ 와 같은 검색어가 크게 증가했습니다. 이는 정신 건강에 대한 디지털 연결성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증가하고 있음을 나타냅니다. 이러한 부분은 미국 심리학자들의 최대 규모의 협회인 미국심리학회(American Psychological Association: APA)에서도 현대 정신 건강 위기에 맞서 전통적인 방식의 심리 치료모델에서 새로운 혁신적인 치료모델로써 ‘디지털 치료’를 강조했습니다. 디지털 치료로써의 접근은 소외된 지역과 영어권에 살지 않는 사람들이 심리 정서적인 지원을 받는데 긍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뿐만 아니라, 세계보건기구(World Health Organization:WHO)에서도 정신 건강 회복 탄력성을 증진하기 위해 온라인 지원 네트워크와 원격 치료와 같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을 강조하며 디지털 건강 파트너십 출범을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접근에 높은 비중을 주며 그 중요성으 강조한바 있습니다. 이외에도 우리의 정서회복을 위해 Woebot Health Platform과 같이 생성형 AI를 기반한 디지털 동반자와 대화하고 상담하면서 사람과 흡사한 수준의 유대와 치료결과(https://woebothealth.com/)를 보여주고 있는 실정입니다. CakeChat이라는 이름으로 오픈소스화 된 생성형AI챗봇 Replika는 온라인 사용자와 가상의 친구가 되어 대화속에 감정을 표현하고 이성과 감성적인 부분을 모두 겸비한 인간과 흡사한 AI(Human-Like AI)로 주목받았습니다. 이렇게 자연어 처리를 활용하여 언제 어디서나 내적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맞춤형 정서지원과 치료를 제공하는 것은 디지털 사회가 막강하게 발전하며 추구할 수 있는 현대 사회의 순기능이 되었습니다. 사용자는 이를 자신의 자기인식과 내면을 탐색하는 도구로 활용할 수 있고, 심리정서적 치료가 필요할 경우 보다 효과적으로 접근할 수 있습니다. 나의 필요와 가치에 맞는 온라인 커뮤니티를 찾아 변화와 성장을 위해 플랫폼과 온라인 리소스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상당한 도움이 됩니다. 다른 사람들과 디지털 방식으로 연결함으로써 소속감을 키우고, 귀한 통찰력과 새로운 관점을 얻을 수 있으며, 연대의 힘을 경험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디지털 리터러시와 디지털 시민 의식

정보 과잉과 잘못된 정보도 포화상태를 보이는 이 디지털 시대에 온라인 환경을 효과적으로 탐색하려면 강력한 디지털 활용 능력과 비판적 사고 능력을 키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Chat GPT시대에 자기 인식 능력을 유지하면서 온라인 환경에 임하는 것은, 사람들과 온라인 상에서 의미 있는 연결을 육성하고, 가치있는 정보와 콘텐츠를 식별하고 생산하는데 기여할 것입니다. 이는 AI의 혁신적인 힘을 활용함으로써 더 빛이 날 것이며 인간의 내면의 힘을 강화하고 위기에 봉착할때 벗어날 수 있을 순기능을 제시할 것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순기능을 실현하기위해 한번쯤 디지털 세상속 인간과 그 사회환경에 대한 이해가 필요합니다. 또한 디지털세상의 시민의식과 키우고 디지털 문해력이라고도 불리는 디지털 리터러시(digital literacy)를 배양해야할 것입니다.
디지털 리터러시는 온라인 웹이나 플랫폼,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할때 개인이 디지털 미디어 정보를 읽고 정확성을 식별하고, 평가검증을 커쳐 가공하고 종합해 새로운 창조적 콘텐츠를 생상할 줄 아는 기본적인 소양으로 필수적으로 디지털사회를 살아가는 현대인이 알아야하는 부분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렇게 디지털 리터러시는 웹2.0에서 웹3.0에 이르도록 발달한 인터넷과 스마트폰의 출현등 전자기기를 통해 정보를 다루고 가공 생산하는 범위를 포괄하는 개념입니다. 이 개념은 소셜 미디어의 도입으로 폭발적으로 확장하게 되었습니다. 소셜 미디어와 기타 디지털 플랫폼에서는 우리의 인식과 신념을 형성할 수 있는 뉴스와 칼럼, 각종 콘텐츠를 끊임없이 생상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정보의 홍수 시대가 아닌 정보의 폭발이자 과잉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이러한 디지털 시대의 사회적 흐름에 따라 수많은 정보의 덩어리들속에 사실과 허구를 분별하고, 출처 밝히며 비판적 시점을 평가하는 일은 매우 중요한 요소가 되었습니다. 디지털상에서 분석적으로 정보를 받아들이고 사고하는 능력을 연마함으로써 우리는 정신적 안녕을 보호하고, 혼란한 콘텐츠들 속에서도 명확한 관점과 신념을 유지하면 활용할 수 있습니다. Pew Research Center의 연구에 따르면 연령과 학력, 지역에 따른 디지털 활용 능력의 차이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며 디지털 리터러시 함양을 위한 교육을 강조해왔습니다.

퓨리서치의 교육수준에 따른 디지털 지식 수준 설문조사결과 (2023년 5월)

이렇게 개인은 AI Chat bot과 사이버 보안, 디지털 기술산업의 동향 등 온라인상에서의 탐험과 책임감 있는 활동을 위해 필요한 능력을을 갖추는 것이 중요합니다. 유네스코와 디지털 리터러시 연합(Digital Literacy Alliance)과 같은 조직도 디지털 리터러시를 장려하고 개인이 정통한 디지털 시민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시작했습니다. 디지털 시민 의식은 SNS가 주로 기여하는 환상에 빠지게 만드는 웹 탐색과 달리 현실감에서 기반합니다. 온라인 환경을 이용하는 사람으로서 어떤한 환경에 노출될 수 있고, 자신이 어떠한 영향력을 가할 수 있는지 인지하는 것이 우선됩니다. 이것은 책임감을 지니고 콘텐츠 탐색하고 소비와 생산하도록 이끌어주며, 콘텐츠를 읽고 가공하고 재생산시 ’진정성‘을 가미하게 됩니다. 이것은 디지털 시민의식이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 환경 도움이 되는 디지털 시민은 모든 온라인 활동중에 오가는 데이터에 대한 개념을 이해하고 있습니다. 또한, 어디서든 도사리는 사이버 공격의 무게를 알고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높은 의식수준을 가춥니다. 디지털 시민의식이 있는 사람은 정보의 출처를 아는 것의 가치를 압니다. 이에 따라 가짜 뉴스와 잘못된 정보의 확산을 막는 데 기여합니다. 디지털 시민은 온라인 커뮤니티 활동에서 상호작용하면서 언어와 정보 전달에 있어 ’정중함‘과 ’에티켓‘을 지킵니다.

 

마음챙김을 통한 자기 성찰과 디지털 플랫폼의 융합

현대와 같은 디지털 AI Chat bot 시대에 인간은 무의식적으로 스마트폰에서부터 노트북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기기의 세상 속에서 끊임없이 사로잡혀 살고 있습니다. 이러한 최첨단 기술의 열풍이 우리의 삶을 지배하고 있더라도 마음 챙김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하버드 의과대학(Harvard Medical School)의 연구에 따르면, 마음 챙김이나 명상은 구체적으로 명명할 수 있는 정의는 없지만, 인간의 내적인 것과 외적인 것을 제3자의 입장에서 관찰하기 위해 완전한 집중하는 것이라고 설명합니다. 즉, 자신의 내부에 있는 생각과 감정을 관찰하면서 주변 환경 속의 존재들을 인식하는 실천으로 인간의 영적인 면을 키우는데 데 매우 중요합니다.
현대에는 마음 챙김을 일상생활에 접목시킴으로써 삶에서의 스트레스를 줄이고 자기 성찰을 통해 자기 자신을 발견 할 수 있습니다. 마음챙김을 통한 자기 성찰이 중요한 이유는 이 과정을 통해 우리 자기 자신에 대해 이해할 수 있습니다. 생각보다 개인은 이 빠른 사회속에서 자기 자신에대해 잘 모르고 살아갑니다. 마음챙김을 통한 자기 성찰은 자신의 가치관을 더 잘 이해하고, 자신이 현시점에 진정으로 품고있는 감정과 욕구를 포착하게 해줍니다. 이 과정은 과거를 돌아보는 통찰력을 제공하고 개인의 성장과 발전을 이루게 해줍니다. 더욱이 마음 챙김은 타인에 대한 공감과 연민의 능력을 강화합니다. 공감과 연민은 다른 사람고 더불어 사는 사회에서 필수적인 덕목으로 가족 혹은 집단, 공동체에서 나아가 사회를 풍요롭게하고 의미 있는 관계를 만든 일을 확장시킵니다.
하버드 의과대학의 정신의학의 권위자이자 하버드 의과대학 정신과 레지던트들에게 CBT치료법을 가르치고 있는 제임스 캐더린(James Cartreine)박사는 반드시 마음 챙김과 명상을 위해 정신건강의학과 병원을 가거나 심리상담사와 같은 전문가를 만나지 않더라도 디지털이라는 도구를 활용하는 것의 긍정적인 면을 설명했습니다.
제임스 카트린 박사는 영국 랭커스터 대학교(Lancaster University)에서 진행한 연구에서 애플 아이튠즈(Apple iTunes)의 앱스토어(App Store)와 안드로이드(Android)의 플레이스토어(PlayStore)에 있는 마음챙김 애플리케이션(Application) 중 건강과 피트니스관련 카테고리에 있는 평점이 높은 앱을 이용하여(이 연구에서 사용된 마음 챙긴 앱 목록은 이 PDF사이트의 4페이지에 있음) 마음챙김을 통한 자기 성찰의 결과를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특정 마음 챙김 앱에서 10일동안 마음챙김을 통한 자기 성찰의 시간을 가진 사람의 우울증 증상이 현저히 줄고, 긍정적인 감정이 증가된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때 매일 10분간 애플리케이션으로 자기 성찰을 위한 명상을 실천하면서 미리 녹음된 마음 챙김 가이드 안내음성과 명상의 시작과 중간, 마무리를 알리는 소리 외에 대부분 조용한 분위기로 진행되는 앱이었습니다. 박사는 명상이나 마음 챙김은 자기주도적은 활동으로 조용한 분위기에서 훈련는 것이 주위의 소음이 있고 산만하거나 시끄러운 앱보다 효과적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앱과 같은 디지털 환경을 활용하더라도 마음챙김에는 개인적 훈련의 노력이 필요하고 이는 인간의 스트레스와 불안을 줄이고 행복과 평화로움을 높여준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처럼 디지털 환경을 활용하여 자신의 내면을 탐구하는 것은 끊임없이 쏟아지는 알림과 자극에서 벗어나 진정으로 중요한 것에 집중할 수 있게 해줍니다. 디지털 사용에 주의를 기울임으로써 우리는 시간과 주의력의 통제력을 되찾아 보다 균형 있고 만족스러운 삶을 살 수 있습니다. 궁극적으로 마음 챙김은 우리가 합리적이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줍니다. 우리는 자신과 주변 세계 사이에 더 깊은 관계를 형성함으로써 삶의 도전을 명료하고 회복력 있게 헤쳐나갈 수 있습니다. 디지털 영역은 자기 성찰, 개인적 성장과 회복력을 구축하기 위해 앞서 말한 애플리케이션 외에도 유튜브의 영상, 블로그 등을 도구와 리소스를 활용할 수 있습니다. 마음챙김 앱과 저널링 플랫폼부터 온라인 강좌, 가상 멘토링 프로그램에 이르기까지 마음 챙김을 통해 자기 자신을 알고 더 더은 삶의 방향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하버드 의과대학의 연구에서는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제공되는 공신력있는 사이트의 마음챙김의 명상 콘텐츠나 개인적으로 감사 일기를 쓰는 것, 인지 행동 치료와 같은 관행이 상당한 유익합니다. 이러한 디지털 리소스를 일상 생활에 통합하고 자기 성찰과 성장과 발전을 위한 도구로 활용하는 것은 더욱 세련된 디지털 시민으로서 온라인을 활용할 것입니다. 자기 성찰과 성장을 위해 디지털 도구의 힘을 활용함으로써 회복력을 키우고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하며 더욱 만족스럽고 의미 있는 삶을 살 수 있습니다.

 

디지털 시대와 정서회복의 조화에 대한 내생각

남녀노소 할것없이 끊임없이 변화하는 환경에서 사회적 위기와 변화에 맞서 성장하기 위해서는 내면적인 힘과 탄성 회복력을 키우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디지털 영역에서 제공되는 자원과 기회를 십분 활용하는 것은 금을 캐는 것과 같을 것입니다. 인터넷 환경에서 인간에게 유익한 성장을 위한 보물은 셀 수 없이 많습니다. 이 자원들이 디지털 시민성과 함께 개인에게 융합될 때 온라인은 진정으로 타인과 연결되어 건전한 디지털 환경을 구축할 것입니다. 디지털 사회의 강점을 함께 수용하면서 인간의 내적인 힘을 개발하는 것이 매우 바람직합니다. 이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여 극히 개인적인 도전을 디지털 플랫폼과 인공 지능 등의 수단을 통해 보다 매력적인 방법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할 것입니다.불확실성이 팽배한 사회에서 다양한 기반을 구축하는 데도 기여합니다. 이러한 디지털 시민성은 윤리적이면서 실용적인 웹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온라인 생태계에 긍정적인 강화와 더불어 사회적 자원이 되고 나아가 주변 온라인 이웃에게 또 다른 회복력의 원천이 될 수 있습니다. 인공 지능 시대의 도래로 디지털 환경을 활용하여 보다 우아하고 세련되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며, 예상치 못한 도전에 대한 내면의 힘과 통찰력을 개발하면서 훌륭한 나침반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과정은 비판적 사고능력과 자기 성찰을 통한 내면 관찰이라는 필수불가결한 여정이 동반되지만, 우리를 더 높은 차원으로 초대할 것입니다. 수용 가능한 지식의 질을 높이고 심리·정서적으로 안정시키며 경제적 부를 창출하는 사고의 원천인 디지털 시민의식이 작동할 것이기 때문입니다.